포항 그랜저 IG 브이쿨 K시공[차폐계수와 TSER]

전기태
2022-09-14
조회수 317


안녕하세요?

브이쿨 포항 효자점,

벤 모터스입니다.


현재 우리나라에서 시판되는 반사 필름 중 제조국이 어디인지를 떠나 

가장 인기있는 필름이 

브이 쿨 K가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인터넷에 떠도는 질문들 중 K와 비교해서 올리는 글들이 많아서 추론해 본 겁니다.


국산 필름인 레이노와 레인보우의 상위등급 반사 필름들과도 곧 잘 비교되고, 

미국산 솔라가드 반사 필름들과도 자주 비교됩니다.


국산 제품들과의 비교에서 TSER(총태양에너지 차단율)와 가격이 중심이던데, 

제품 성능 중 일부만 비교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시인성과 내구성이 빠져있어 소비자들의 시각을 흐립니다.


필름의 성능은 시인성,내구성,열차단력,가격,제조사의 기술적 신뢰도 등을 

종합해서 판단해야 합니다.


국산 필름들이 열차단력과 발색감 등에서는 미국산 같은 종류의 필름들을 많이 추격해오고 있으나 

내구성과 시인성에서 아직 검증이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고 보겠습니다.


여러 요소들을 종합해서 브이 쿨과 솔라가드 고급 반사 필름들이 

가장 좋은 점수를 따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참고로 브이 쿨은 VK,X,K 등의 간판 모델들이 전부 반사계열입니다.


솔라가드 역시 LX,보그,노블레스,새턴,퀀텀 등 간판 모델들은 반사계열.


메이저 필름 중 루마 버텍스만 주력이 비 반사, 세라믹 계열입니다.


요즘 신차 프리미엄급 썬팅 시장에서 반사 필름이 차지하는 비중이 60%이상 되는 듯 한 느낌입니다.




그랜저 IG에는 전면 K28,

측후면 K14를 시공하였습니다.

가장 많이 선택하는 표준형 농도입니다.


별로 안 짙어도 프라이버시 보호에 좋습니다.




앞유리 K28인데, 이렇게 밝고 선명하니 소비자들의 반응이 좋은 것이겠죠.



쉐이빙 시공



태양열과 광량을 일단 30% 이상 초반부터 반사로 튕겨버리니까

 열차단에서 반사 필름들이 그만큼 유리합니다.


TSER 수치가 같이 나오더라도 비반사 세라믹 계열은 필름지 자체가 열을 흡수하여 

머금는 부분이 상당하므로 체감 열차단에서 반사 필름에 못 미친다고 알려지고 있습니다.


이런 성질로 인해 차폐계수가 0.3 포인트대로 낮게 나오는 고급 반사 필름들이 많습니다.


차폐계수란 TSER와는 또 조금 다른 개념입니다.

TSER는 차단 개념임에 반해 차폐계수는 유입 개념입니다.


복사열까지 포함해서 최종적으로 자동차 실내에서 느끼는 태양에너지 유입율을 말합니다.


0.32라면 실제 태양에너지 32%만이 자동차 실내로 유입된다는 뜻입니다.


차폐계수가 체감 열차단에 있어 더 정확한 개념인데 메이커들이 정확한 정보를 공개하지 않고 있습니다.




참 선명하고 맑습니다.



이러한 반사 필름 특유의 프라이버시 보호 기능때문에 소비자들이 좋아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전면

K28

TSER 58%


측후면

K14

TSER 68%


보증기간 7년

1 0